사람일반

문경지역 출신 경북도 단위 협의회 회장 잇따라 선임 화제

노순하 경북도체육회장협의회장, 김성철 경북도학교운영위원장 연합회장 선출

문경지역 출신이 경북도 단위 협의회 회장에 잇따라 선임돼 화제다.

노순하 경북도체육회장협의회 초대 회장
노순하 문경시체육회장은 지난 5일 예천군청에서 열린 경북시·군체육회장 회의에서 경북도체육회장협의회 초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당초 노 회장은 구미시체육회 조병륜 회장과 복수로 추천됐다.

하지만 조 회장이 구미에서 개최 예정인 101회 전국체육대회의 성공적 대회개최를 위해 용퇴해 사실상 만장일치로 선출됐다.

노 회장은 앞으로 3년간 초대 경북시·군체육회협의회를 맡아 경북 체육회 발전을 위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경북시·군체육회장협의회 노순하 회장은 “도체육회와 시·군체육회의 가교 역할로 상호소통하고 상생 발전하는 새로운 전화위복의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김성철(52) 문경시운영위원장협의회장도 경북도학교운영위원회연합회장에 선임됐다.

김성철 경북도학교운영위원회연합회장
경북도학교운영위원회연합회는 지난 4일 경북교육청에서 도내 23개 시·군 학교운영위원장 이 참석한 가운데 정기회를 열고 경북도학교운영위원장 연합회장에 김성철 문경시운영위원장협의회장을 선출했다.

김 연합회장 임기는 1년이다. 김 연합회장은 2017년에 이어 올해 문경시 학교운영위원회협의회장을 맡아 활동 중이다.

또 문경지역 불우이웃과 어르신들을 위해 해마다 남다른 이웃사랑을 펼쳐 귀감이 되고 있다.

경북도학교운영위원장연합회 김성철 회장은 “학교운영위원회의 내실화와 일선학교 교육 자치 정착을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