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신나는 교실 환경 만족도 높다’…현장 만족도 98.9%

울진군 월송초등학교의 교실 내 노후 칠판이 신나는 교실 환경 프로젝트 사업을 통해 환경 개선이 된 모습.
경북도교육청이 교사와 학생이 원하는 창의력과 상상력을 표현하는 학교 공간 확보를 위해 추진 중인 ‘신나는 교실 환경 프로젝트 사업’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4월29일부터 5월8일까지 지난해 ‘신나는 교실 환경 프로젝트’ 사업 추진 학교 46개교(초 29교, 중 9교, 고 8교) 교장, 행정실장 등 184명(조사 참여 181명)의 수요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98.9%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이와 함께 향후 사업 지속성에 대해서도 95.6%로 높은 긍정 응답률을 보였고, 추진 희망 시기는 1년 가운데 1분기가 48.1%로 가장 적절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설문조사는 교실환경 변화, 교육 수요자 현장 만족도 제고와 사업을 추진할 때 개선사항 등을 파악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 프로젝트는 실내 공간에서 학생들이 자유롭게 창의력과 상상력을 표현하고 서로 소통하도록 일반교실과 특별교실 등 다양한 공간에 게시판, 칠판, 낙서판의 설치와 다용도 책걸상(모둠형, 토론형)을 설치해 신나는 교실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경북교육청은 앞으로 사업 추진 시 스마트교실 구축 등 다양한 사업 항목을 반영해 창의적인 교육 환경을 조성한다.

이 밖에 교실환경 프로젝트 태스크포스(TF) 협의회를 통해 사업 운영 방법 개선과 활성화 방안을 마련한다.

경북교육청 서실교 시설과장은 “미래 교육과 연계해 다양하고 창의적이며 혁신적인 교육환경이 조성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