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대구FC, 대표 응원가 ‘그 겨울’ 리메이크 버전 공개

대구 출신 싱어송라이터 채보훈
대구FC가 14일 대구 출신 싱어송라이터 채보훈이 부른 ‘그 겨울’ 리메이크 버전을 공개했다.

응원가는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

대구는 16일 홈 개막전에서 구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안방에서 함께 부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그 겨울’은 대구FC의 홈 경기장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울려 퍼지는 대표 응원가다. 2018년 대구FC가 처음으로 FA컵 우승컵을 들어올리고 AFC챔피언스리그에 진출했던 스토리가 가사에 담겨있다.

희망적인 가사와 아름다운 멜로디가 특징인 이 곡은 떼창으로 유명하다.

대구FC 지지자연대 그라지예가 작사했으며 전호진, 최태섭 작곡가의 편곡을 거쳐 이번에 구단이 음원화하게 됐다. 그 겨울 원곡은 이탈리아 가수 리게이라의 ‘여름은 지나가고(L'estate Sta Finendo)’다.

특히 대구 출신 싱어송라이터 채보훈이 직접 보컬로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밴드 더베인의 채보훈은 대구에서 태어나 계명대 뮤직프로덕션 학과를 졸업했다.

2012년 대학가요제 은상을 시작으로 엠팟 대학생 슈퍼밴드 대상, KT&G밴드 디스커버리 우승, MBC ‘듀엣가요제’ 5연승 명예졸업 등 수많은 오디션 경험을 통해 탄탄한 실력을 쌓았다.

현재 더베인으로 활동하면서 많은 싱글 앨범과 정규 앨범을 발매한 바 있다.

대구FC에 대한 채보훈의 팬심이 담긴 홍보 영상도 함께 공개됐다. 채보훈은 영상에서 대팍의 분위기에 대해 묘사하면서 하늘색 축구화와 머플러, 유니폼을 차례로 착용한 뒤 마지막에 ‘위 아 대구(WE ARE DAEGU)’를 외친다.

대구는 추후 유관중 경기로 전환 시 채보훈을 대팍으로 초청해 관중들과 함께 ‘그 겨울’을 부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