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박형수 후보, 황헌 예비후보 협력의사 밝혀

박형수
미래통합당 박형수 예비후보(영주·영양·봉화·울진)는 함께 경선을 치른 황헌 예비후보가 선거 승리를 위해 협력해 줄 것을 수용했다고 26일 밝혔다.

황헌 예비후보는 “공천 확정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문재인 정권 심판과 지역 발전이라는 공통의 목표를 가진 통합당의 동지인 만큼 박형수 후보의 총선 승리를 위해 협력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박 후보는 밝혔다.

박형수 후보는 선의의 페어플레이로 멋진 경쟁을 펼친 황헌 예비후보에게 진심 어린 위로를 보냈다. 특히 황헌 후보의 지지 의사 표명에 깊이 감사하는 마음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향후 낙후된 지역의 발전과 문재인 정권 심판이라는 목표를 완수하기 위해 긴밀한 협의 및 소통을 이어나가기로 했다고 박 후보는 밝혔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