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요양병원 코로나19 집단감염에 촉각 곤두 세운 119구급대.

19일 대구·경북의 요양병원과 요양원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잇따라 발생해 환자 이송을 책임진 119구급대원들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이날 오후 지역의 119구급차 집결지 중 한 곳인 대구 달서구 옛 두류정수장에서 한 구급대원이 환자이송을 위해 긴급출동 하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