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수성구청, ‘5분이면 끝’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본격 가동

대구스타디움 제3주차장에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가동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화 예약 후 방문



대구 수성구청이 마련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차량 안에 있는 검사대상자의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대구 수성구청(구청장 김대권)이 차 안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운영해 현장 맞춤형 행정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수성구청은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검사 대기자가 늘자 검사에 따른 시간과 감염 위험을 줄이고자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드라이브스루는 본인의 차에서 내리지 않고 안심하고 검사 접수와 검체 채취 등을 받을 수 있는 방식이다.

드라이브스루는 대구스타디움 제3주차장에 설치돼 있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의사, 간호사, 행정인력 등 총 24명이 3교대로 근무한다.

1회 검체시간은 5분 정도이며, 하루 평균 150대 정도가 이용이 가능하며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검사를 원하는 주민은 반드시 보건소 전화(053-666-3264, 3266) 예약해야 한다.

검사 당시에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또 모든 감염원으로부터 의료진과 환자를 보호하기 위해 검사대상자가 접촉한 모든 공간은 반드시 소독한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안전한 곳에서 시민들이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통해 전염병의 지역사회 확산을 철통방어 하겠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