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통합당 정희용 예비후보, 코로나19 관내 취약시설 방역 봉사활동 앞장

정희용 예비후보
미래통합당 정희용 경북 고령·성주·칠곡 예비후보는 27일 칠곡군 석적읍 지역아동센터와 왜관읍 북부버스정류장을 방문,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 봉사활동을 펼쳤다.

정희용 예비후보는 “비좁은 밀집공간에 많은 사람이 몰려 있는 시설에 코로나가 발생할 경우 감염 확산속도 및 피해가 심각할 수밖에 없다”며, “관내 노인·장애인 시설과 지역아동센터, 복지관 등 취약시설에 방역작업이 필요하며, 개인위생과 지역사회 방역에 모두가 동참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자발적 참여의사를 밝힌 민간의료진 및 자원봉사자가 계속 늘고 있고, ‘힘내라경북’을 외치며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국민들의 따뜻한 격려와 응원이 줄을 잇고 있다”며 “희망과 용기를 잃지 않고, 지역 의료진, 공무원들과 함께 군민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정 예비후보는 또 “정부의 코로나 초기대응 실패와 정부여당의 연이은 말실수로 국민적 공분이 높다”며, “즉시 정부는 중국 전역방문 외국인들의 추가입국을 막고, 대구경북 지원에 만전을 기울여주길 강력히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