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승객 없어 텅텅 빈 대구 지하철

코로나19 확진자가 빠른 속도로 늘어나면서 대구는 도시 기능까지 마비될 위기에 처했다. 25일 오후 7시 대구 수성구 범어역에서 반월당역 방향으로 출발하는 전동차안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