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확진자 가족 근무한 대구 매천시장 점포 폐쇄

코로나19(우한 폐렴) 확진자의 가족이 대구 매천시장(농수산물도매시장) 중앙청과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해당 점포가 폐쇄된 모습.


20일 오전 코로나19(우한 폐렴) 확진자의 가족이 대구 매천시장(농수산물도매시장) 중앙청과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져 시장 내 점포 일부가 폐쇄됐다.

확진자 가족이 근무한 점포의 양측 점포 2곳도 함께 폐쇄됐다.

매천시장 측은 확진자 가족이 일한 점포 주변에 접근 금지 안내문을 붙이고 자체 통제에 들어갔다.

또 경매 진행 시 참가자 전원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지시하고 일부 경매 품목에 한해 경매 장소를 옮기도록 조치했다.

한편 대구시는 20일 오후 4시께 확진자 가족이 근무한 점포 일대를 대상으로 방역을 실시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