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이상식, 추미애 더 낮아지고 겸손해져야

4.15 총선 대구 수성을 더불어민주당 이상식 예비후보는 17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향해 “좀 더 낮아지고 겸손해졌으면 한다”고 했다.

이날 이 예비후보는 논평을 내고 “검찰개혁에 대한 추장관의 열정과 헌신을 존중하며 좌고우면하지 않는 추 장관의 추진력은 인정한다”며 “하지만 민주당의 컬러에 맞지 않게 왕조시대에나 있을 법한 ‘명을 거역했다’는 말을 하고 공소장 비공개 원칙을 하필 울산시장 선거 사건에서부터 시행해 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는 식의 불필요한 오해를 자초한 것은 여당 예비후보인 나로서도 공감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이어 “사람들은 추 장관의 검찰개혁이 살아 있는 권력에 대한 수사를 하지 못하게 방해하기 위한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며 “사실보다 중요한 것은 인식이다. 게다가 시시비비를 떠나 권력에 맞서는 것 자체에 박수 치는 것이 보통 사람들의 정서임을 왜 모르는가?”라고 했다.

그러면서 “곧 전국 검사장들과 대화를 한다고 하니 추 장관이 좀 더 낮아지고 겸손해졌으면 한다”며 “정부와 검찰이 대립각을 세우는 것은 문재인 정부이기에 가능한 일이기는 하나 더 이상 지속돼서는 안될 일”이라고 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