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이인선, 15일 개소식 대신 생생데이 열어

4.15 총선 대구 수성을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인 이인선 전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은 지난 15일 개소식을 대신해 ‘생생데이’를 열었다.

생생데이는 이인선의 생각과 주민의 생각이 만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선거사무소를 방문한 주민들은 이 예비후보에게 수성발전과 보수통합, 공천혁신, 문재인 실정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전달했다.

이 예비후보는 “정치는 같이 해야 하고 주민 의견을 들어야 한다”며 “주민과 당이 먼저인 정치, 30년 현장경제 경험과 독립애국지사의 손녀로서 나라와 지역의 경제를 지키는 정치를 하고 싶다”고 했다.

이어 “주민과의 대화를 통해 민심이 천심이며 현장에 답이 있다는 것을 다시 확인했다”며 “반드시 공천을 받아 총선에서 승리해 민심에 답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