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DGB금융지주, 임직원 자사주 매입 활발

김태오 회장 취임 후 세 번째 자사주 5천주 매입
임직원 우리사주갖기 적극 동참



DGB금융그룹


DGB금융지주 임직원들의 자사주 매입이 활발하다.

13일 DGB금융지주는 김태오 회장은 지난 12일 자사주 5천 주를 장내매수 했다고 공시했다.

김 회장은 취임 이후 세 차례에 걸쳐 자사주를 매입했으며, 이번 매입으로 보유한 자사 주식은 취임 직후부터 보유한 1만 주를 포함해 1만5천 주로 늘었다.

CEO뿐 아니라 애사심을 고취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고자 임직원들도 자발적인 ‘우리주식갖기’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2006년부터 자사주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DGB금융그룹 임직원들은 지난해에도 네 차례 출연에 2천500여 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73만1천여 주를 매입했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최근 장기 저성장·저금리 기조로 인한 금융산업 전반의 주가 하락과 자본시장 저평가의 와중에 DGB금융그룹 김태오 회장을 비롯한 경영진 및 직원들은 자사주 매입으로 책임경영 실천의지를 강화했다”며 “이는 실적 개선의 의지와 미래 기업가치에 대한 자신감을 표명한 것”이라고 전했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지혜기자

대구일보 손님

◆본사▲이상엽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장 ▲김민규 〃대구경북기획금융팀장 김지혜 기자
2020-08-10 14:25:47

반복/ 신평

이제 막 날개 짓 하려는 아들에게/ 넥타이 매는 법을 가르쳐 준다/ 그 옛날 아버지가 텁텁
2020-08-10 11:39:14

당직변호사

▲11일 이주성 ▲12일 이주영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2020-08-10 09:09:01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