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예천 60대, 흉기에 찔려 숨져…용의자는 50대 이웃주민

마을 인근 폐교에 숨어 있다 잡혀

예천경찰서 전경


지난 5일 예천에서 이웃주민 A(60)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용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예천경찰서는 6일 오후 2시40분께 예천군 유천면 인근 폐교에 숨어 있던 B(55)씨를 붙잡았다.

한동네 앞 뒷집 사이인 A씨와 B씨는 자주 왕래하며 술자리를 함께하는 등 친하게 지내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A씨는 지난 5일 오후 4시께 자신의 집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평소 알고 지내던 이웃 주민은 몸이 아픈 상태였던 A씨가 연락이 닿지 않자 직접 집에 찾아갔고,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