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본부세관, 원산지 표시 위반 특별점검 시행

20~31일 수입먹을거리 대상

대구본부세관이 입주해 있는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 전경.
대구본부세관은 설 명절을 맞아 20~31일 수입 먹을거리를 대상으로 원산지 표시위반 특별점검을 시행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원산지표시위반 단속 중심이 아닌 원산지 표시 방법과 유통 이력 신고사항 등에 대한 위반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안내 위주로 시행한다.

주요 단속품목은 조기, 명태, 땅콩 등 원산지 부정유통이 많은 품목이다. 단속은 유통이력신고 집중단속팀과 합동으로 점검한다.

농·수산 식품은 지역 소상공인의 제조업 기반 잠식 우려가 큰 만큼 수입 통관에서부터 최종 판매단계까지 유통경로별 원산지표시 추적조사를 한다.

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현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