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상주시 2019 국민행복민원실 선정

상주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국민행복민원실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2019년 민원공무원의 날 행사에서 인증패를 받았다.
상주시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국민행복민원실’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상주시는 지난 10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2019년 민원공무원의 날 행사에서 인증패를 받았다.

이번 평가에서 상주시는 민원인 편의 시설 확충, 신속한 민원처리를 위한 제도 운영, 친절도를 높이기 위한 체계 구축은 물론 민원공무원 보호 기반 마련, 효율적인 공간 배치 등 전 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2015년에 이어 두 번째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국민행복민원실’은 전국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와 교육청, 국세청을 대상으로 민원실 내외부 환경, 민원 서비스 등 4단계의 심사 과정을 거쳐 우수기관을 선정하고 그 지위를 3년간 인증해주는 제도다. 전국 단위 중 올해 18개 기관이 신규 인증, 11개 기관이 재인증을 받았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시민 모두가 행복한 상주시를 만들기 위해 전 공직자가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시점에 국민행복민원실로 선정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다”며 “앞으로도 모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요자 중심의 민원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