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시, 2019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 우수상

북구보건소-대구소방-경북대병원이 대회 참가

보건복지부가 주최한 ‘2019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에서 대구시가 우수상을 받았다.


대구시는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2019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이번 대회는 재난의료 대응기관(보건소, 재난거점병원, 소방)의 역할을 숙지하고 현장 협업체계를 강화하고자 열렸으며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중앙응급의료센터)이 주관했다.

최근 다양화 되고 있는 재난 발생 유형을 반영해 훈련 시나리오를 설정, 다수 사상자 사고의 현장대응 도상훈련과 재난현장 응급의료지원 활동에 대한 현장대응 종합훈련으로 진행됐다.

대구시는 이번 대회를 위해 북구보건소 신속대응반 4명, 경북대병원 재난의료지원팀 4명, 대구소방 구급대원 2명으로 구성된 대표팀을 구성했다.

북구보건소는 대구시의 보건소 신속대응반 중심 도상훈련 경진대회에 최우수상을 받아 참가하게 됐다.

백윤자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대구시는 대회 수상에 안주하지 않고 신속한 재난응급의료 안전망 구축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