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영천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차 역할 ‘톡톡’

50억 원 추가 발행키로

영천시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영천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하기로 했다. 사진은 지난 8월 발행된 영천사랑상품권 홍보 모습.
영천시는 지역 자금 역외유출 방지를 위해 발행한 영천사랑상품권 판매 실적 호조에 따라 50억 원을 추가 발행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영천시에 따르면 지난 8월 영천사랑상품권을 발행한 이후 4개여 만에 16억 원이 판매됐다. 환전금액은 12억 원으로 환전율은 75%에 달한다.

영천시는 이에 따라 영천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하기로 했다. 특히 연말연시를 앞두고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별 할인판매 행사도 실시한다.

또 시청을 비롯한 읍·면·동과 판매대행점(금융기관)에 상품권 홍보 배너, 전단, 가맹점 안내서를 제작해 배부하는 등 홍보도 확대한다.

이와 함께 상품권 부정 유통 방지를 위해 내년 하반기 카드 상품권과 모바일 상품권 도입도 검토 중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영천사랑상품권 사업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