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배가본드 몇부작? 후속? 마지막회? OST? 이승기X백윤식 폭풍전야 맞대면

사진=SBS '배가본드' 제공
배가본드 몇부작, 후속, 마지막회, OST가 궁금한 가운데 이승기와 백윤식이 카리스마를 폭발시킨 폭풍전야 맞대면을 펼친다.

22일(금일) 방송되는 ‘배가본드’ 15회에서는 이승기와 백윤식이 차원이 다른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격돌한 맞대면 장면이 펼쳐진다. 극중 차달건(이승기)과 정국표(백윤식)가 도로 위, 또 산 속 등에서 서로를 마주한 채 바라보고 있는 장면. 차달건은 총을 든 경호원들에게 둘러싸여 양팔을 붙잡힌 채 저지당하고, 결국 도로 위에 무릎을 꿇게 된 상황에도 굴하지 않고 무언가를 호소하며 절규한다.

어딘가로 이동하던 정국표는 차를 세우고 창문을 내린 채 울부짖는 차달건을 냉기어린 시선으로 바라보는 것. 이후 두 사람이 수풀이 우거진 산 속으로 자리를 옮긴 상황에서, 차달건은 여전히 분노와 억울함이 가득한 얼굴을 한 채 무언가를 설명하고 정국표는 뒷짐을 진 채 한층 어두워진 표정을 드리운다.

지난 방송에서 홍순조(문성근)는 B357기 추락사고 유가족들과 기자들을 한데 모아 제시카리(문정희)와 정국표가 FX사업 입찰을 위해 결탁했다는 사실을 폭로, 30년 정치지기 정국표를 배신하는 대반전을 썼다. 하지만 차달건은 고해리(배수지)에게 “우릴 들러리로 세워놓고 쇼를 한 것 같다”며 홍순조의 행보에 대한 의심을 거두지 못했던 터.

이후 차달건과 정국표가 어떤 사연으로 맞대면하게 된 것인지, 어제의 적이었던 두 사람이 홍순조의 검은 야욕에 맞서 오늘의 동지로 연대하게 될 것인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배가본드'는 총 16부작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3일 마지막회를 방영할 예정이다.

최근 발매된 OST는 9일 하현우의 배가본드' 8번째 OST 'Vagabond (Prod. By MAKTUB)'가 있다. ‘Vagabond (Prod. By MAKTUB)’는 은폐된 진실을 찾아 치열한 사투를 벌이는 방랑자들의 고독함과 그 방랑의 끝에 빛날 그들을 표현하고 있는 강렬한 록 발라드 곡이다.

한편 후속은 '스토브리그'로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았으며 남궁민, 박은빈, 조병규, 김도현, 박소진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친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