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IB본부 회장단, 경대 사대부초 찾아 수업참관 . . 국내 첫 공교육 학교 방문에 의미

대구시교육청과 국제 바칼로레아 교육과정 운영 주체인 IB본부의 회장단이 20일 경북대 사범대학 부설초등학교를 찾아 시설을 둘러보고 수업도 참관했다.
국제 바칼로레아(International Baccalaureate, IB)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IB본부 회장단이 초등과정 후보학교인 경북대 사범대학 부설초등학교를 찾았다.

회장단의 이번 학교 방문은 전국 처음으로 공교육 내 학교를 직접 찾아 학생들을 만나고 수업도 참관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대구시교육청은 20일 IB회장단과 함께 경북대 사범대학 부설 초·중·고등학교를 잇따라 방문해 수업을 참관하고 시설을 둘러보는 등 IB 교육과정 정착을 위한 행보를 이어갔다.

이날 IB 시바 쿠마리(Dr. Siva Kumari)회장과 아시시 트리베디(Ashish Trivedi) 전략기획혁신본부장이자 아시아-태평양지역본부장은 초·중학교 과정인 IB PYP와 MYP를 운영하고 있는 사대부초·중을 찾아 수업을 참관하고 시설을 살펴봤다. 또 고등학교 과정인 DP후보학교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사대부고로 이동해 IB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사대부초·중은 한국의 공교육 내 처음으로 IB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후보학교다.

IB 회장단은 학교 방문 후 대구시와 시의회, 경북대학교 및 대구시교육청, IB 9개 후보학교(예정교 포함) 교장과 IB 코디네이터, IB DP 전문가 후보교원 등과도 만남을 갖고 실질적인 IB학교 운영 및 교원 양성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한편 현재 대구시교육청은 초·중·고 IB 후보학교 9교, 관심학교 37교, 총 46교를 지원 중이며2020년에는 65개교로 확대할 방침이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본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