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윤정수, 김현진과 두 번째 소개팅 성공?...김현진 직업?

사진=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 윤정수&김현진


윤정수가 김현진과의 두 번째 소개팅을 진행했다.

지난 7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에서는 윤정수가 첫 번째 소개팅 실패 이후 두 번째 도전을 했다.

윤정수는 첫 번째 소개팅 이후 느끼는 바가 많았던지 의상부터 스타일링에 이르기까지 철저하게 준비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검정 정장과 다르게 빨간색 가방을 들고 등장하며 VCR을 보던 김숙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윤정수를 기다리고 있던 상대는 김현진씨였따. 윤정수는 평소 170cm가 넘는 여성을 이상형으로 손꼽아왔던 만큼 청순한 외모의 김현진을 보자마자 안절부절 못했다.

특히 그동안 장난끼 넘쳤던 모습과 다르게 조용하고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패널들을 놀라게 했다.

윤정수는 지난 번에 실수했던 모습을 반성했던지 전체적으로 조심스러운 분위기에서 대화를 이어나가는 등 김현진 씨에 대한 호감을 가득 내비쳤다.

식사를 마친 윤정수는 김현진 씨에게 가보고 싶은 곳이 있냐고 물었고 김현진 씨는 한적한 한강에서 캔 맥주를 마시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윤정수는 지체없이 차를 타고 한강으로 이동하기 시작했고 "옆모습이 참 예쁘시다"라고 말하며 솔직한 감정을 드러냈다.

한편 김현진의 직업은 대학 때부터 학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일을 했으며 요즘은 변리사 공부를 하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