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 금호강 야생조류 분변에서 H5형 항원 검출

예찰지역(반경 10Km) 내 가금 이동통제, 예찰․검사, 소독실시

경산에서 H5형 조류 인플루엔자(AI) 항원이 검출돼 방역 당국이 AI차단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7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4일 경산시 하양읍 봉호동 금호강 일대에서 채취한 야생 조류 분변 검사 결과 김천 감천(H5N3형)에 이어 올 들어 두 번째로 H5형 AI바이러스가 검출됐다.

H5형은 고병원성이 의심되는 AI바이러스다.

이에 따라 도는 야생 조류 분변 채취 지역 반경 10㎞ 지역을 ‘야생조수류 예찰지역’으로 설정해 해당 지역 내 가금과 사육 중인 조류에 대한 예찰·검사, 이동통제와 소독에 들어갔다.

경북도는 고병원성 여부를 판정하는데 5일 정도가 걸릴 것으로 보고 가금 농가와 철새도래지, 소하천 등에 대한 AI차단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정화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