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승우 누나' 한선화, 머리 묶는 모습도 깜찍...'이러니 안 반해?'

사진=한선화 SNS


한선화가 SNS를 통해 일상을 공개해 매력을 뽐냈다.

한선화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머리를 묶으며 카메라를 바라보는 한선화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한선화의 깜찍함 넘치는 비주얼이 눈길을 집중시킨다.

한선화의 나이는 1990년생으로 올해 30살이며 최근 '엑스원'의 한승우와 친 남매로 알려져 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한편 한선화는 OCN 드라마 '구해줘 2'에서 고마담 역을 맡아 큰 사랑을 받았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