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옷깃 여미는 추위 계속…18일 가을비 소식

대구지방기상청


16일부터 시작된 옷깃을 여미는 추위는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17일은 다소 구름 많은 날씨가 예보된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은 10℃ 안팎, 낮 최고기온은 20℃ 안팎의 기온이 예상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안동·경주 8℃, 대구 10℃, 포항 12℃ 등 5~12℃, 낮 최고 기온은 안동 19℃, 대구 21℃ 등 18~21℃다.

18일에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전 6~9시 경북 동해안 지역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낮부터는 대구와 경북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8~17℃로 평년 3~12℃보다 높겠으나, 낮 최고 예상 기온은 18~20℃로 평년 19~21℃과 비슷한 분포를 보일 전망이다.

박문포 대구지방기상청 예보관은 “경북 북동 산지에는 영하의 기온 분포를 보이는 곳이 있겠으며, 낮과 밤의 기온차가 15℃ 내외로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지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