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조현재 아내 박민정의 직업은?' 조현재♥박민정 부부, 고민 가득한 둘째 계획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캡처


'동상이몽2' 조현재-박민정 부부가 둘째에 대한 고민을 했다.

14일 방송된 SBS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리조트 라운지 바에 방문한 조현재·박민정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조현재는 아내 박민정과 함께 거제도로 특별한 여행을 떠났다. 그는 아내를 위한 이벤트까지 준비해 감동을 자아냈다.

여행 첫날밤을 맞은 두 사람은 칵테일 바를 찾았다. 조현재는 박민정과의 오붓한 시간을 위해 커스텀 칵테일까지 주문하는 노력을 기울였다.

조현재는 "둘째에 대한 욕심이 생긴다"라며 2세에 대한 진지한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박민정은 “나이가 들수록 생각할 것이 많다. 우찬이를 좀 키우고 내 일을 다시 하고 싶다. 자기계발을 하고 싶으나 그러기엔 내가 나이가 너무 많다. 내년에 마흔이다. 나이를 생각하면 둘째를 빨리 낳고 싶지만 그런 게 혼란스럽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어 “하지만 안 갖고 싶은 것은 아니다. 어떻게 하면 좋겠냐”고 물었다.

이를 들은 조현재은 "자기 뜻이 제일 중요하다. 그리고 자기가 또 출산의 고통을 겪어야한다고 생각하면 첫째 한명으로 만족해도 되겠다 생각한다"면서 "그런데 우찬이를 보면 너무 좋고 예쁘다. 우찬이에게 동생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든다"며 복잡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조현재의 아내 박민정의 직업은 프로골퍼 출신의 사업가로 알려져 있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