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송언석, 교통안전공단 자체 단속인원 14명 뿐

지난해 6월 자동차관리법 개정으로 교통안전공단에 자동차안전기준 위반 단속권한이 부여됐음에도 불구하고 자체 단속인원은 14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자유한국당 송언석 의원(경북 김천)이 한국교통안전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현재 공단 내 자동차안전기준 위반 단속인원은 14명이다.

교통안전공단은 경찰·지자체 공무원과 합동으로 불법튜닝, 안전기준 위반, 등록번호판 위반, 속도제한장치 임의해제 등을 단속하는 한편 국토부장관으로부터 단속원 임명받은 교통안전공단 직원들이 안전기준 위반에 대해 2인 1조로 자체 단속을 시행하고 있다.

그러나 자체 단속 권한이 부여된 지 1년3개월이 지났음에도 시도별로 1~2명의 단속원만 배치돼 있다.

강원과 충북, 전북, 울산, 제주는 단속원이 단 한명도 없다.

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안전단속원 미배치 지역의 경우 월 2회~4회 인접한 지역본부에서 출장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송 의원은 “지난해 교통안전 단속건수는 전년 대비 65.4%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교통안전공단 자체 단속인원은 적어 단속의 사각지대가 우려된다”며 “교통안전공단이 법에 부여된 권한을 최대한 활용해교통안전 확립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민주당 대구시당, 민식이법 등 국회 본회의 통과 환영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이 10일 여야가 국회 본회의를 열고 ‘민식이법’과 ‘하
2019-12-10 17:51:57

포항철강산업 예타, 과기부 기술성 평가 통과

경북도는 포항시와 함께 신청한 ‘철강산업 재도약 기술개발사업이 9일 과학기술정보
2019-12-09 19:38:09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