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15년만에 찾아온 가을 한파



한글의 날인 9일 경북 북부에 2004년 이후 15년 만에 가장 빠른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전 청송군 안덕면 한 버스승강장. 두꺼운 패딩을 입은 한 노인분이 추위에 떨며 버스를 기다리고 있다. 김진홍기자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