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영남권 최초 장애인체력인증센터 문 열었다

대구시장애인체육회, 8일 센터 개소식 개최

8일 오전 대구 수성구 장애인국민체육센터에서 대구시장애인체력인증센터 개소식이 열렸다.
영남권 최초의 장애인체력인증센터가 문을 열었다.

대구시장애인체육회는 8일 오전 11시 장애인국민체육센터에서 대구시장애인체력인증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 신경식 대구시장애인체육회 부회장, 전혜자 대한장애인체육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시 장애인체력인증센터는 영남권에서 최초로 선정돼 지역 장애인들에게 과학적인 체력측정과 맞춤형 운동처방, 체력증진교실 운영을 통한 장애인의 체육활동 참여 활성화 및 건강증진을 위한 체육복지 사업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신경식 부회장은 “장애인국민체육센터를 기반으로 장애인체력인증센터가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체력인증센터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