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문화재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가 됐어요.”

수상소감



주말마다 비 소식이 들립니다. 그날도 추적추적 비가 내렸습니다. 경북문화체험 공모전 소식을 듣고 건성으로 둘러보던 문화재를 다시 찾아가 보게 되었습니다.

날씨 탓이었을까? 황씨부인당 길목에서부터 스산한 기운이 온몸을 감싸는 것을 느꼈습니다. 눈길이 닿는 곳마다 기도의 흔적이 남아 있었습니다. 강한 기운과 편안함이 공존하는 이곳의 느낌을 글로 옮길 수 있을까 고민이 되었습니다.

공모전 준비를 하면서 문화재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고, 애착이 생기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수상 소식을 듣고 기쁨보다 두려움이 앞섰습니다. 공모전 도전은 처음이고 글쓰기는 아직 미흡하기 때문입니다.

앞으로 더 발전하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겠습니다. 저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신 심사위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경북 봉화

△대구수필문예회 회원

△베베스쿨 어린이집 교사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혜성기자

천주교대구대교구 청소년국 신임 교리교사학교 개설

천주교대구대교구 청소년국은 다음달 8일부터 3월1일까지 모두 세 차례에 걸쳐 1·2&midd
2020-01-16 20:00:00

주교회의 산하 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 한국 천주교회 2020 펴내

주교회의 산하 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소장 김희중 대주교)는 올해 한국 교회 사목 방향,
2020-01-16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