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한글날 맞아 슬기로운 교육생활 진행

대구예술발전소 및 수창청춘맨숀에서 열려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이하 교육센터)는 9일 문화예술교육 박람회 ‘슬기로운 교육생활’을 대구예술발전소 및 수창청춘맨숀에서 개최한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슬기로운 교육생활’은 대구문화재단에서 지원·운영 중인 지역의 우수하고 다양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알리고 체험기회를 통해 문화예술교육 인식을 제고하고기 위해 마련됐다.

지역에서 운영되고 있는 다양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중 주말 여가문화 조성·확산을 위해 실행되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지리적 여건 및 마을 교육 대상을 분석해 기획된 ‘지역특성화 문화예술교육’, 과학과 예술·대구의 문화 요소를 결합 된 ‘창의예술교육 랩 사업’을 운영 중인 8개 단체가 참여한다.

체험프로그램은 △내 마음대로 만들어요 △이야기로 떠나는세계악기여행 △상상더하기 사진 △사랑의 목걸이 팔찌 만들기 △문학과의 산책 △강아지 똥으로 놀래? 민들레로 놀래? △치유하는 음악극 ‘꿈꾸면 되지 뭘’ △노래그림그리기 △문화예술교육 명량운동회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dgfc.or.kr) 또는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www.dgarte.or.kr)를 참조하면 된다.

문의: 053-430-1282.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혜성기자

그 걸음 멈추지 않고 한자씩 적어가는 것이 소망

아픈 가을입니다. 태풍이 할퀴고 떠난 자리가 그렇고, 세상 여기저기 한숨 소리가 들리는
2019-11-13 20:00:00

책꽂이

검은 숲의 좀비 마을 = 이 책은 무시무시한 좀비를 다루고 있지만 결코 어른이 주된 사건
2019-11-13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