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박세리, 나이 가늠하기 힘든 외모..'밀밀 연애'의 실체는?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박세리가 나이를 가늠하기 힘든 외모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박세리의 연애와 관련한 이야기가 눈길을 끈다.

박세리는 최근 방송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동엽은 박세리에게 "주변에서 조심스럽게 그런 이야기하냐"라고 물었고, 이에 박세리는 "조심스럽지 않으시고 어딜 가나 매번 말씀하신다. '왜 안 가냐. 너무 눈이 높은 거 아니냐'고 하신다"고 말했다.

박세리는 "눈이 높은 건 아닌데 어울리는 남자를 찾기도 쉽지 않지만 제가 그렇게 여성스럽지 않다"고 말했다.

박세리의 나이는 올해 43세로, 아직 미혼이다.

신동엽은 "밀당을 절대 안 하고 밀밀 연애를 한다더라. 밀고 당기는 게 아니라 밀기만 하냐"라고 물었고, 박세리는 "직설적으로 이야기한다. 돌려서 이야기하지 않고 서로 다툴 때도 직접 이야기하면 되는데 꽁하는 걸 되게 싫어한다. 다 보여주는 스타일이다"고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공개했다.

한편 박세리는 최근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김명훈 기자 mhkim@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명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