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여름아 부탁해' 몇부작-후속작-재방송-시청률은? 송민재의 반전!

사진=KBS1 '여름아 부탁해' 예고편
'여름아 부탁해'가 몇부작 남지 않은 가운데, 송민재(여름 역)가반전의 돌직구 질문을 할 것으로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23일 오후 방송하는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극본 구지원·장민우·남선혜, 연출 성준해) 105회에서 여름이(송민재 분)는 친부 주상원(윤선우 분)에게 친엄마 김보라를 아느냐고 질문을 하는 장면이 그려진다.

주상원은 주용진(강석우 분)과 허경애(문희경 분) 등 가족들에게 왕금희와 결혼하겠다고 말했다. 한준호(김사권 분)는 결사 반대한다.

준호는 "여름이 엄마는 내 전처"라고 말했지만 상원은 "제가 그런 금희씨를 사랑합니다"라고 답했다.

상원은 친아들 여름이를 레스토랑으로 초대해 맛있는 음식을 해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그는 여름에게 "아저씨가 여름이 아빠면 어떨 것 같아"라고 물었다.

여름이는 상원의 서랍에서 보라의 사진을 발견하고 상원에게 자신의 친엄마를 아냐고 묻는다.

'여름아 부탁해'는 총 120부작으로 기획됐으나 최근 12회 연장을 결정, 132부작으로 변경됐다.

'여름아 부탁해' 후속은 배우 최윤소 주연의 '꽃길만 걸어요'로, 오는 10월 21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편 '여름아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이 오후 8시 30분에 방송한다.

김명훈 기자 mhkim@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명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