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공무원 대상 내 손으로 직접 만드는 목공 체험! 인기

지난 19~20일 이틀간 상주한방산업단지 내 상주목재문화체험장에서 목공 체험을 한 상주시청 공무원들이 자신이 만든 작품을 들어보이고 있다.
상주시청 공무원 56명이 지난 19~20일 이틀간 상주한방산업단지 내 상주목재문화체험장에서 목공 체험을 했다.

이번 체험행사는 상주목재문화체험장이 목재 제품의 우수성과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 6월5일 개장한 상주목재문화체험장은 행거 수납장, H형 책꽂이, 좌탁만들기, 도마 만들기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현대서각(4주 과정)’, ‘전통 목공(6주 과정)’, ‘목공예 프로그램(7주 과정)’ 등 특강을 마련해 호응을 얻고 있다.

상주한방산업단지 관계자는 “이번 목공 체험교육으로 직원들의 목공에 대한 이해가 한층 높아졌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목재문화체험장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