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안동시정신건강복지센터, 자살 예방·정신건강 사업 우수기관에 선정

안동시 정신건강복지센터가 ‘2019년 자살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살 예방·정신건강 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경북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안동시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최근 경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19년도 자살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살 예방·정신건강 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경북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안동정신건강복지센터는 생명 사랑마을 조성, 생명 사랑 실천가게 및 숙박업소, 청소년을 위한 마음 성장학교, 노년기 마음 건강 백세, 생명 지킴이 양성, 생명 지킴이 안전망 맘(mom) 울타리 사업, 생명존중사회 인식개선사업 등을 운영해 지역사회 정신건강을 위한 체계적이고 포괄적인 서비스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학교를 기반으로 하는 마음 성장학교는 ‘마음 들여다보기’, ‘보고 듣고 말하기’, ‘마음 성장퀴즈대회’를 운영하는 등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정보를 제공했다.

이날 지역사회 생명존중과 정신건강 증진에 기여한 안동병원 응급실기반 예방관리사업 담당인 안동병원 사회복지사 황서현씨도 경북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생명존중 문화 확산과 정신건강증진 사업을 위해 교육 및 홍보를 지속해서 실시할 계획”이라며 “지역주민의 소중한 생명 지킴이로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