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시, 사회적경제기업·청년 CEO 생산제품,추석맞이 판매장터 개장

김천시청 전경.
김천시가 추석을 앞두고 사회적 경제 기업과 청년 CEO 생산제품 판매장을 운영한다.

이번 판매장은 취약계층에게 일자리 및 사회서비스를 제공하고, 수익금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년 CEO 생산 제품을 홍보·판매 장터는 9일 김천시청을 비롯해 10일 한국교통안전공단, 11일 한국전력기술과 한국도로공사에서 각각 열린다.

이번 판매 행사에는 사회적 기업 4곳과 마을기업 2곳, 협동조합 1곳, 청년 CEO 11곳이 참여한다. 이들은 직접 생산한 케이크, 호두초콜릿, 간장, 마스크, 지구자, 천마가공품, 누룽지, 마카롱, 화장품 등 20여 종의 다양한 제품을 판매, 홍보한다.

김천시는 이번 판매장터를 통해 제품 판매 홍보는 물론 시민에게 사회적 기업에 대한 홍보와 창업 청년 CEO 사업에 대한 관심 고취로 향후 판로확보와 구매 촉진을 기대하고 있다.

현재 김천지역 사회적 경제 기업은 사회적 기업 12개, 마을기업 5개, 협동조합 21개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공무원과 시민들이 사회적 경제 기업을 이해하고, 사회적 가치 실천에 동참해 주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 기업과 청년 CEO들의 다양한 판로개척과 홍보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