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불후의 명곡' 승국이, 임창정과 각별한 인연..특별한 무대 선사

사진=글로벌에이치미디어 제공
트로트가수 승국이가 임청정과 각별한 인연은 물론이며, 임창정을 위한 특별한 무대를 선사한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7일 오후 방송하는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는 승국이를 비롯해 노라조, 송가인, 사우스클럽, 포레스텔라, 임재현 등이 출연해 전설 임창정의 명곡들을 재해석한다.

승국이는 임창정이 모든 앨범의 프로듀싱을 맡았다. 승국이는 임창정과 작곡가 멧돼지가 의기투합해 만든 세미 트로트 '대세남'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대세남'은 재기발랄하면서도 현실적인 가사가 특징이다.

승국이는 '불후의 명곡'에서 임창정의 '오랜만이야'로 트로트와 발라드의 절묘한 만남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도 노라조는 '늑대와 함께 춤을', 송가인은 '내가 저지른 사랑', 사우스클럽은 '그때 또 다시', 포레스텔라는 '나의 연인', 임재현은 '결혼해줘' 등을 자신만의 색깔로 재해석한 무대로 무대를 가득 채운다.

한편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한다.

김명훈 기자 mhkim@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명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