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행복도시 문경입니다”…문경시, 미소·친절 민원행정으로 주민감동



“행복도시 문경입니다” 문경시청 종합민원과가 미소·친절 민원행정으로 ‘무뚝뚝하다’는 지역사회 이미지를 탈피시키는 등 작은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행복한 문경의 출발은 미소입니다.”

문경시청 종합민원과가‘미소'가 가득한 '친절' 민원 행정으로 ‘무뚝뚝하다’는 지역사회 이미지를 탈피시키는 등 작은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이들은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위해서는 민원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자신들부터 ‘변해야 된다’고 판단, 미소와 친절 행정서비스를 펼치고 있다.

시 종합민원과는 이 운동의 확산을 위해 최근 민원창구 직원 18명을 대상으로 미소친절왕을 선발했다. 미소친절왕은 여권접수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김민조주문관이 시민 추천 최다득표자로 선정됐다.

이 뿐만이 아니다. 앞서 시 종합민원과는 민원인들의 편의를 위해 민원실에‘마음산책 휴(休)’카페 공간을 꾸몄고, PC·건강·힐링 존 등 다양한 편의시설로 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여기에 스마트형 통합순번 대기 시스템을 도입해 대기시간을 줄이는 한편, 임산부, 노약자, 장애인을 위한 배려창구를 설치하는 등 시민이 행복한 행정을 펼치고 있다.

권홍자 종합민원과장은 “행복도시 문경을 위해 미소와 친절로 시민들에게 한 발 더 다가가는 민원 행정을 펼쳐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동정

장경식 경상북도의회의장은 16일 오후 5시 포항 청송대에서 열리는 ‘포스텍 앙상블 콘
2019-10-15 14:29:04

대구·경북교육청 국감…‘교사 채용비리’ 영남공고 집중 질의

국회 교육위원회가 14일 대구교육청을 상대로 한 국정감사에서 최근 교사 채용 비리 등 의
2019-10-14 17:28:0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