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비앤빛 안과,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 국내 최초 개발

42만안 수술 데이터 바탕 머신러닝 기반 인공지능, AI 시력교정술 시대 열어
국내 안과 최초 ‘네이처 디지털 메디슨’ 인공지능 논문 등재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가 국내 안과 최초로 ‘인공지능(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을 개발·도입했다.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은 시력교정 1세대 안과로서 지난 25년 동안 축적된 비앤빛 안과만의 40만안 시력교정술 데이터와 머신러닝 기술을 결합해 수술 가능 여부, 추천 수술법, 수술 후 예상 시력 등 개인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진단을 제안하는 객관적이고 고도화된 시스템이다.

비앤빛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은 수술 전 60가지 검사를 진행해 인공지능 기술로 개인별 정교한 데이터를 만든 후 빅데이터와 비교 분석을 통해 가장 적합하고 안전한 수술법을 추천한다.

98% 정확도로 수술 가능여부 진단이 가능하다. 특히 라식, 라섹, 스마일라식 등 모든 수술이 가능한 눈의 경우 각 수술별 교정시력까지 예측해 환자들에게 최적화된 수술법을 제안한다.

일반적으로 라식, 라섹, 스마일라식 등 모든 수술이 가능한 눈 조건을 가진 사람이라면 라이프스타일과 전문의와의 상담 결과에 따라 수술법을 결정했다.

이 과정에서 마케팅과 업계 흐름에 영향을 받거나 의사의 경험과 숙련도가 반영이 되는 경우가 많았다.

이러한 상황을 고려해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는 정확성, 안전성, 투명성을 목표로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을 개발했다.

오진, 합병증 가능성을 막고 빠른 검사결과 도출이 가능해 환자에게는 안전성을 높이고, 의료진의 정확한 진단에도 도움을 주기 위해서다.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류익희 대표 원장은 “머신러닝 기반의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은 여러 종류의 검사 결과 값을 종합 분석해 환자에게 가장 적합한 수술 방법을 정확하게 제시할 수 있다”며 “객관적인 빅데이터를 기준으로 탄생한 비앤빛 AI 시력교정예측 시스템은 진정한 의미의 개인 맞춤형 수술을 실현하는 데 도움을 주는 의학 보조도구로서 쓰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는 국제 학술지 네이처 디지털 메디슨(Nature digital medicine)에 ‘레이저 굴절교정수술 가능 여부를 판단하는 머신러닝 시스템 구현’을 주제로 논문을 등재했다. 이는 국내 안과에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세계적인 학술지에 실린 첫 사례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난폭운전 단속되자 처남에게 떠넘긴 30대 실형

난폭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되자 처남이 운전한 것으로 속인 30대에게 법원이 실형을 선고했
2019-09-23 15:51:28

대구법원, 시민사법포럼 23일 개최

대구고등법원(법원장 조영철)은 9월23일 오후 3시30분 대구법원 신별관 5층 대강당에서 &lsquo
2019-09-23 15:08:2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