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연예일반

구혜선 저격글→안재현 문자 공개, 진실공방 ing

배우 구혜선이 배우 안재현과 이혼 관련, SNS 폭로전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다시 한 번 저격글을 올렸다.

구혜선은 22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카톡 안 해요. 괜한 준비 마셔요. 배신자야”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이날 스포츠조선은 안재현 측 지인의 말을 인용해 "구혜선의 폭로에 안재현이 굉장히 억울해하고 있다"는 보도를 전했다.

이 매체 측은 "구혜선이 SNS를 통해 단편적으로 공개했던 둘 사이에 오고간 문자 대화 내용도 전문을 모두 공개하려고 한다"고 보도했다.

이에 현재 공식적인 소속사 대응이 어려운 구혜선이 SNS로 자신의 입장을 다시 전한 것으로 보인다.

보도에 따르면 안재현 측은 법률대리인의 자문을 받아 공식적인 방법으로 두 사람 사이 일을 소상하게 공개하려 준비하고 있다.

한편 최근 구혜선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안재현과의 이혼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가정을 지키고 싶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후 안재현 측도 이혼에 관한 입장을 전했고, 두 사람은 지속적으로 각각 입장을 전하며 대응을 하고 있는 상황이다.

안재현 측이 구혜선과의 대화 내용을 공개한다고 입장을 밝힌 가운데 어떤 입장을 전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