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군위군, 통합신공항 유치 우리 손으로 이뤄낸다

지난 14일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 군위군 군위읍 통합신공항 추진위원회 통합신공항 우보 유치 결의대회.


정부가 대구공항 통합이전 사업, 연내 이전부지 선정을 목표로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군위군 군위읍 통합신공항 추진위원회(위원장 김화섭)는 우보 공항 유치를 위한 염원을 재확인하고, 주민 손으로 역사를 이뤄 낸다는 뜨거운 의지를 보이는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김영만 군수가 통합신공항 유치 최적지는 우보지역임을 천명했다.
지난 14일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 결의대회는 김영만 군수를 비롯한 경북도공항추진위원장인 박창석 경북도의원과 주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해 분위기가 고조됐다.

지난 14일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 군위군 군위읍 통합신공항 추진위원회 통합신공항 우보 유치 결의대회에 1천여 명의 군민이 참가했다.


김영만 군수는 “군민이 선택하는 통합신공항은 주민투표에서 군민들의 압도적인 우보찬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통합신공항은 우보가 최적지임을 재천명 했다.

군위읍 통합신공항 추진위원회는 결의문에서 “통합신공항은 대구·경북의 중심인 단독후보지 우보여야 하며, 행정당국과 협력해 대주민 홍보에 참여하고, 통합신공항의 성공적인 우보 유치는 주민투표의 압도적인 승리뿐임을 자각하고, 주민의 뜻이 바르게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한다”고 결의했다.

이에 앞서 소보면 통합신공항 추진위원회는 지난 7월22일 최명순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 100여 명이 우보면 유치를 홍보하는 가두캠페인을 펼쳤다.

지난 6월15일에는 고로면 소재 일연공원 잔디광장에서 ‘군위는 세계로! 세계는 군위로!’라는 슬로건으로 통합신공항 고로면 추진위원회 500여 명이 통합신공항 성공적인 우보 유치 결의대회를 가졌다.

24일에는 군위읍 추진위원회가 캠페인을 벌였으며, 지난 5월 10일에는 의흥면,18일 효령면추진위원회 600여 명이 결의대회를, 20일에는 부계면 추진위원회 200여 명이 간담회 및 캠페인을 벌이는 등 우보 통합신공항 유치를 향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통합신공항 유치 효령면 결의대회 모습.
사공록 효령면 추진위원장은 “통합신공항유치를 위해 노력했던 지난 시간을 되새기며, 이전지 결정을 위한 굳은 의지를 함께 모아 앞으로 다가올 주민투표에서 압도적 찬성으로 ‘군위우보공항유치’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자”고 역설했다.

이처럼 군위군은 통합신공항 이전주변지역 지원계획 수립·심의, 이전부지 선정계획수립·공고, 주민투표, 유치신청을 거쳐 연내 부지선정을 앞두고 각 읍면 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결의대회 및 가두 캠페인을 벌이는 등 통합신공항 우보 유치 열의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군위군청 산하 공무원들은 홍보조를 편성하고 각 리·동 마을회관과 경로당을 찾아다니며 통합신공항 유치를 위한 주민투표에서 군민들이 올바른 결정을 할 수 있도록 순회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우보공항 유치를 위한 꾸준한 활동으로 압도적인 우보공항 선택을 이끌어 내겠다는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