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문경시 노후 상수관망 정비 사업 국비 394억 확보…깨끗한 물 공급 '탄력'



문경시가 국비 394억원을 확보, 깨끗한 생활용수 공급에 탄력을 받게 됐다. 사진은 흥덕 정수장


문경시가 노후 상수관망 정비 사업 등을 위한 국비 394억 원을 확보, 깨끗한 생활용수 공급에 탄력을 받게 됐다.

문경시에 따르면 오는 하번기부터 2023년까지 5년간 흥덕, 문경, 가은, 동로 등 4개 정수장 급수구역의 노후관로 168.86km를 교체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22개소의 블록시스템·유지관리시스템도 구축한다. 사업비 70%를 국비로 지원받는다.

시는 이 사업이 마무리되면 지난해 53.6%인 유수율을 85%대로 끌어올려 상수도 경영개선에도 크게 기여 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그동안 사업비 부족으로 추진하지 못했던 노후 상수관망을 획기적으로 정비, 안전한 물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행복도시 문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