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상수도 보급률 90% 넘었다



의성군이 군민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시설 확충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의성군의 상수도 보급률은 지난 6월 말 기준으로 90%가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군민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공급하기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총 81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 의성군은 그동안 483km의 상수도 시설 확충을 추진한 결과 2014년 68%였던 상수도 보급률은 22%나 늘어났다.

특히 올 상반기에는 소규모 수도시설을 사용하던 사곡면 매곡3리 등 13개 마을에 상수도 보급을 완료했으며 신평면 급수구역과 춘산-가음 급수구역 확장공사가 마무리되는 2024년에는 군민 전체가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상수도 유수율을 높이기 위해 안동광역과 안계급수구역 구간에 335억 원을 투입해 블록시스템 구축, 관망정비, 누수탐사와 복구를 위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금성과 봉양면 등지에도 261억 원의 사업비로 168km의 노후관 교세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등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주수 군수는 “군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상수도 보급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정수장 등 시설물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는 등 수돗물 품질관리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