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경산시 건가·다가 다문화 자녀 직업군 체험

경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 지원센터(센터장 정유희)는 최근 다문화 자녀 초·중학생 20여 명을 대상으로 미래 설계를 위한 만화가, 마술사, 경찰관 등 직업군 체험을 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