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구미화훼연구소와 고부가가치 신품종 육성을 위한 MOU 체결

국내 자생식물 활용한 고부가가치 신품종 개발 탄력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경북도 농업기술원 구미화훼연구소 관계자들이 지난 9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고부가가치 신품종 육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과 경북도 농업기술원 구미화훼연구소(소장 성세현)는 9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고부가가치 신품종 육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자생식물 등 신품종 개발 관련 소재 분양, 자생식물을 이용한 화훼류 신품종 발굴 및 육종관련 공동연구, 양 기관의 연구시설 및 개발기술 공유, 경북도 육성 화훼류의 전시 및 홍보 지원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보유식물의 식물종다양성을 확보하고 육성된 신품종을 활용해 전시원을 리모델링함으로써 관람객 확보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화훼 육종분야의 선진기관인 구미화훼연구소와의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국내 자생식물 소재를 활용한 고부가가치 신품종 개발에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완훈 기자 pwh041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완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