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조은누리' 양 일주일째 감감무소식… 청주 가덕면 무심천 일대 수색中

사진=연합뉴스


지난 23일 오전 10시 30분께 가덕면 무심천 발원지 일대에서 실종된 조은누리(14)양을 찾기 위한 수색이 일주일째 이어지고 있다.

청주에서 가족과 함께 등산을 나섰다가 벌레가 많다며 '먼저 내려가 있겠다'고 한 뒤 실종된 조양의 행적이 일주일째 밝혀지지 않고 있다.

소방청 구조견 2마리, 군견 1마리, 군·경찰·지자체가 보유한 드론 10여대를 투입해 수색중이며 29일에는 충북장애인부모연대 등 학부모단체 관계자 80여 명도 동참했다.

충북지방경찰청은 광역수사대를 비롯한 형사 40여명을 동원해 인근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고 차량을 추적해 블랙박스를 확인하고 있다.

조양은 지적장애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