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시, 올해 지역스타기업 16개 선정

22개 신청업체 중 16개 기업 선발
성장전략, 기술사업화, 판로개척 등 다양한 지원받아

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는 25일 호텔 인터불고 대구에서 ‘2019년 대구 지역스타기업 지정서’를 수여했다. 올해 지역스타기업 선정업체는 모두 16개다.

지역스타기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대구 스타기업’을 롤모델로 해 지난해부터 전국적으로 시행한 기업육성 사업이다.

대구TP는 지난 4월 공모를 진행해 22개사로부터 신청서를 접수받아 요건심사, 현장평가,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16개 기업을 선발했다.

올해 대구 지역스타기업은 최근 3년간 평균 매출액이 50억~400억 원인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매출액증가율 5% 이상, 수출 비중 10% 이상, 연구개발(R&D) 투자 비중 1% 이상, 정규직 비중 70% 이상 등을 감안해 선정했다.

이번에 지정된 지역스타기업은 △대영채비 △대홍코스텍 △신풍섬유 △로얄정공 △마이크로엔엑스 △스틸에이 △스페이스 △아이디정보시스템 △영풍열처리 △우경정보기술 △이산조명 △일성도금 △코레쉬텍 △포위즈시스템 △한국유채기술 △휴먼플러스 등이다.

선정된 기업들의 최근 3년간 평균 실적을 살펴보면 매출액 증가율이 76.03%(전국 5.15%), 고용증가율은 23.28%(전국 0.39%), 매출액 대비 R&D 투자 비중은 5.74%(전국 1.32%) 등으로 나타났다.

선정 기업은 3년간 ‘지역스타기업’으로 지정된다. 전담 책임자(Project Manager)을 매칭해 기업별 성장전략 수립, 기술개발 및 기술사업화 역량 강화 지원, 판로개척 지원을 통해 글로벌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집중 육성한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대구 지역스타기업 모두가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혁신성장을 견인해 나갈 강소기업으로 착실히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