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영남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1등급

영남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018년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 평가는 2018년 1~12월 15세 미만 급성중이염 환자를 대상으로 주사 및 항생제를 처방한 8천7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시행됐다.

평가지표로 항생제 처방률, 성분계열별 항생제 처방비율, 부신피질호르몬제 처방률, 중이염 상병비중, 상세불명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등의 기준이 적용됐다.

이번 평가에서 1등급을 받은 기관은 677개 기관이다.

영남대병원은 최근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 이어 이번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해 불필요한 항생제 사용을 줄이는데 기여한 의료기관으로 인정받고 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