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 스크린골프장 방화사건 현장감식



지난 17일 오후 대구 남구 두류공원 네거리 인근 한 스크린골프장에서 소음을 문제 삼아 이웃 주민이 불을 질러 1명이 사망하고 2명이 다쳤다. 18일 경찰과 소방 합동감식반이 화재 현장 감식을 하고 있다.



이무열 기자 lmy4532@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무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