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2019 힐링콘서트 오락가락 가요제, 월영교에서 열려



안동시가 오는 13일 대표적인 관광명소 월영교 일원에서 노래경연대회를 개최한다.
안동시가 13일 대표적인 관광명소 월영교 일원에서 노래경연대회를 개최한다.

2019 힐링 콘서트 오락가락 가요제(부제, 월영 거리 노래방)라는 이름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지역민 화합을 다지고 소통의 장을 만들고자 마련됐다.

이번 노래경연대회는 안동시가 주최하고 (재)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월영교 물문화관 앞에서 13일 저녁 7시부터 예선 무대가 열리고, 일주일 뒤인 20일 본선 경연이 펼쳐진다.

현재까지 읍면동에서 50여 명이 참가 신청해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신청자 연령대는 2~40대가 약 30명, 5~60대가 약 20명 정도이다.

참가자는 노래 한곡을 완창해야 하며 심사는 실용음악 관련 전문가를 초빙해 공정하게 진행한다.

이번 대회에서 대상, 최우수상, 인기상 등의 입상자 6명에게는 소정의 상금과 부상이 지급된다.

또 이번 대회 최우수상과 우수상 입상자는 경북 9개 시·군의 최고수가 겨루는 최종 결선가요제에 참가할 자격이 주어진다.

이번 대회 참가신청은 예선 전날인 12일까지 접수할 수 있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