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삼성 박한이 음주운전, 벌금 100만 원 약식기소

대구지검 형사4부(박주현 부장검사)는 음주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삼성라이온즈 박한이 선수를 벌금 100만 원에 약식기소했다고 17일 밝혔다.

박 선수는 지난달 27일 오전 혈중알코올농도 0.065% 상태에서 운전하다 교통사고를 낸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그는 자신의 차로 자녀를 학교에 데려다 주고 집으로 돌아가던 중 사고는 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 선수는 음주운전에 적발된 후 은퇴를 선언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국민건강보험 Q&A

Q=응급실·중환자실 분야 건강보험 적용 확대된 내용이 궁금합니다.A=2019년 7월1일부터
2019-10-16 17:00:00

동생행세한 절도범 집행유예

절도행각을 벌이다 적발된 후 경찰조사에서 동생행세를 한 50대가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2019-10-16 16:27:5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