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제1회 이승엽기 전국초청 리틀야구대회 대구서 열린다

22~26일 대구 시민야구장 등 4곳에서 열려

이승엽 이승엽야구장학재단 이사장은 오는 22일부터 5일간 대구에서 제1회 이승엽기 전국초청 리틀야구대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이승엽 이사장이 지난 3월30일 충북에서 열린 ‘제2회 이승엽드림야구캠프 with 신한은행’ 행사에서 야구 꿈나무에게 지도하는 모습. 연합뉴스
‘국민 타자’ 이승엽(43)이 자신의 이름을 내건 야구대회를 대구에서 개최한다.

이승엽 이승엽야구장학재단 이사장은 대한민국 야구의 미래인 리틀야구 선수들을 위한 ‘제1회 이승엽기 전국초청 리틀야구대회’를 22일부터 5일간 개최한다.

대회는 대구 시민야구장, 강변 리틀 1·2구장, 북구 강변 리틀야구장 등 대구 4개 구장에서 진행된다.

이승엽재단이 주최하고 대구경북리틀야구연맹이 주관하는 대회에는 전국 56개 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승엽 이사장은 “고향에서 의미 있는 대회를 개최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다”며 “승패를 떠나 대한민국 야구의 미래인 어린 선수들이 야구를 즐기고 갈고 닦은 실력을 겨룰 기회가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승엽 이사장은 한국 야구 발전을 위해 KBO 홍보대사, 야구 국가대표팀 기술위원으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